Breaking News

비이커, 다양한 데님과의 믹스 매치 주목

바로가기
바로가기
<사진제공=비이커(Beaker)>

컨템포러리 멀티숍 ‘비이커(Beaker)’는 사랑스러운 코티지 플로럴(Cottage Floral) 무드를 바탕으로 한층 청량한 컬러감으로 유니크하게 디자인한 ‘서머 드레스 캡슐컬렉션(Summer Dress Capsule Collection)’을 선보였다고 21일 밝혔다.

<사진제공=비이커(Beaker)>

지난해는 스타일리스트 한혜연과 협업 상품을 출시한 데 이어 올해는 오리지널 라인(PB 상품)으로 캡슐 상품을 출시했었고, 매년 비이커는 자체 상품력 강화 차원에서 여름 시즌 대표 아이템인 드레스를 중심으로 다양한 디자인을 선보인 바 있다.

특히 비이커는 경쾌한 블루, 오렌지, 네이비, 옐로우 컬러를 포인트로 하여, 자유롭게 믹스 매치할 수 있는 데님을 가미해 신선하고 위트있는 스타일링을 제안했다.

<사진제공=비이커(Beaker)>

데이지 플라워 패턴이 적용된 드레스를 중심으로 블라우스, 카디건, 스커트, 셔츠는 물론 하이 웨이스트 데님과 플레어 데님, 스트랩 슬립, 데님 스트랩 슬립 등으로 디자인 선택의 폭을 넓혔다.

블라우스는 목 라인을 깊지 않은 브이넥에 레이스로 했고, 앞 여밈은 스트링으로 리본을 묶어 연출할 수 있도록 디자인했다. 카디건은 소매와 밑단 끝에 자수 디테일로 강조했다. 데님은 90년대 하이 웨이스트 맘핏 실루엣과 부츠컷 팬츠로 내놔 빈티지하면서도 젊은 감성이 물씬 풍긴다.

비이커는 드레스와 카디건의 조합으로 여성스러운 룩을 강조하는 한편 데님과 카디건, 블라우스와의 조합으로 유니크한 캐주얼 스타일을 선보였다.

비이커 서머 드레스 캡슐 컬렉션의 드레스는 29만 5000원~37만 5000원, 블라우스는 24만 5000원, 카디건은 19만 5000원, 티셔츠는 7만 5000~9만 5000원, 스커트는 27만 5000원, 데님은 17만 5000원이다.

송태근 비이커 팀장은 “비이커의 자체 상품력 강화 차원에서 시즌의 대표 아이템을 토대로 다양한 협업과 함께 차별화된 시도를 펼쳐 나가고 있다” 라며 “코로나19로 소비자들의 피로도가 높아졌는데 데이지 플라워 패턴이 가미된 상품 출시로 소비 심리 회복과 함께 행복한 구매 경험을 제공할 수 있길 바란다” 라고 말했다.


Smiley face

댓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