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디올, 2021 가을 남성 컬렉션 팝업 스토어 오픈

바로가기
바로가기
<사진제공=디올>

프랑스 럭셔리 브랜드 ‘디올(Dior)’이 서울 갤러리아 백화점 EAST 1층에서 디올 남성복 아티스틱 디렉터 킴 존스와 케니샤프의 콜라보레이션으로 탄생한 2021 가을 남성 컬렉션을 선보이는 팝업 스토어를 오픈 한다.

<사진제공=디올>

5월 14일부터 30일까지 진행되는 이번 팝업 스토어는 내부를 우주 테마 장식의 곡선 벽을 통해 장난기 어린 캐릭터들을 선보여 눈길을 사로잡는다. 만화와 초현실주의 그리고 공상 과학이 어우러진 세계를 색다르게 재해석한 미국 아티스트인 케니 샤프의 다채로운 팝 아트적 감성을 담아냈다.

특히, 이번 팝업 스토어에서는 케니 샤프의 모티브를 더한 자카드와 시드 스티치 자수가 돋보이는 새들(Saddle) 백과 B23 스니커즈와 같은 의상 및 액세서리를 선보일 예정이다.

<사진제공=디올>

한편, 디올 2021 가을 남성 컬렉션을 비롯하여 갤러리아 백화점을 위해 특별히 선별된 익스클루시브 레디-투-웨어 디올 락(Dior Lock) 백와 다양한 액세서리, 아이코닉한 모델인 새들 백과 B23 스니커즈를 만나볼 수 있다.


Smiley face

댓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