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라코스테, AW21 패션쇼 컬렉션 공개

바로가기
바로가기

동일드방레(대표 배재현)가 전개하는 프랑스 프리미엄 캐주얼 브랜드 ‘라코스테(LACOSTE)’가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루이스 트로터(Louise Trotter)’와 함께한 2021 가을·겨울 패션쇼 컬렉션을 공개했다.

파리 15구에 위치한 ‘프롱-드-센느(Front de Seine)’를 배경으로 유명 포토그래퍼 ‘샘 록(Sam Rock)’이 촬영한 이번 AW21 컬렉션은 유니섹스 스타일과 과감하고 대담해진 컬러 대비와 그래픽을 특징으로 한다. 라코스테는 격자와 곡선, 콘크리트, 벽돌, 타일과 유리가 뒤섞인 건축적 랜드마크를 배경으로 그래픽 스포츠 코드와 리믹스된 클래식 요소를 경쾌하고 위트 있게 표현하고자 했다. 활동적인 라이프 스타일에 대한 자극과 집, 직장, 여가 사이의 경계가 모호해진 트렌드를 따라 우아함, 유머, 편안함을 선사하는 새로운 디자인을 도입했다.

스포츠웨어 아이콘과 프렌치 아이비리그 스타일이 만나 코믹 스트립의 영감을 표현한 이번 컬렉션은 전체적으로 뮤트 뉴트럴 톤의 밝은 컬러감과 과장되고 축소된 비율, 새로운 소재, 슈퍼히어로로 재탄생한 라코스테 크록이 유쾌한 무드를 강조한다. 특히, 새롭게 선보이는 그래픽과 악어 로고를 눈 여겨볼 만하다. 슈퍼 히어로 캐릭터와 만화에서 영감을 받아 제작된 슈퍼 크록을 비롯하여 화려한 발톱 패치, 불꽃 튀는 테니스 공, 테니스 네트를 형상화한 섀도우 체크 패턴, L 로고를 활용하여 만들어낸 새로운 아이콘이 등장하여 눈길을 사로잡았다.

스포티함 그 자체인 트랙수트와 상의와 가디건을 맞춰서 착용하는 트윈 세트는 남녀 구분 없이 모두 착용할 수 있는 젠더리스 스타일로 선보였다. 트롱프뢰유(Trompe L’oeil) 셔츠와 가디건이나 조깅 팬츠는 라코스테 아이코닉 아이템 폴로 셔츠의 소재인 코튼 피케로 제작되어 절묘한 스포츠 앙상블을 만들어낸다. 피코트와 스타디움 자켓, 오버사이즈 코트 및 트렌치의 부드러운 라인과 테일러링을 통해 브랜드 창립자 르네 라코스테의 헤리티지를 이어가며 니트 카라와 믹스된 소재, 가벼운 나일론 퀼팅 디테일을 통해 현대적 요소를 더했다.

더불어 최근 트렌드인 친환경 업사이클링 제품도 선보였다. 셸 슈트와 푸퍼 코트 및 퀼트 라이너에는 라코스테 빈티지나 남은 재고 제품의 원단을 패치워크로 재구성하여 기하학적이면서 클래식한 스포츠 스타일로 만들어냈다.

또 여성용 네오프렌 크롭 탑과 스컬프트 쇼츠에는 드로스트링과 오버사이즈 로프 디테일로 운동성과 공학적인 요소를 강조했다. 유니섹스 치노 팬츠에는 벨크로 디테일이 더해졌으며, 네오프렌 소재 레깅스는 다채로운 색상과 발목 위까지 높이 올라오는 니트 지퍼가 포인트로 들어가 있다. 스트라이프와 자카드 패턴의 폴로 셔츠는 레이싱 미학을 떠오르게 한다. 여기에 악어 모양이 양각된 슬라이드와 코튼 피케 소재 캡, 오버사이즈 백팩을 함께 매치하여 역동적인 스포츠 스타일을 완성했다.


Smiley face

댓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