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美談(미담) 월급 못주는 섬유 단체 존립 위기

바로가기
바로가기
정부의 섬기력 과제를 수행하지 못한 섬유 패션 단체의 운영이 날로 악화되고 있는 가운데 단체 사무국 운영이 어려워 직원들의 월급을 못 주는 단체들이 늘어나고 있어 존립문제가 대두 되고 있다.단체를 경유하는 업무가 거의 없는데다 단체의 기능과 역할이 별로 없어 회원사들이 회비 납부를 기피하는 경우가 많아 해당 단체의 각자 도생 방안이 시급한 실정이다.한국패션소재협회(회장 이영규)는 해외 전시사업을 통해 회원사 회비를 독려하고 소정의 수수료를 받아 운영해 오고 있으나 작년부터 코로나19 사태로 해외 오프라인 전시회가 사라져 수익 창출
Smiley face

댓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