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세아상역 신사업 M&A 어디까지?

바로가기
바로가기
세아상역이 미래 친환경 에너지 사업에도 확장한다.최근 이 회사는 수소충전소 전문기업 발맥스기술 지분 51%를 280억원에 인수하는 계약을 체결하기 위한 막바지 작업에 돌입한 것으로 알려졌다.빠르면 금주내 공정거래 위원회 기업결합신고를 마치고 인수 절차를 마무리할 계획인 가운데, 발맥스기술 창업주인 김일환 대표는 지분 15%를 지분 34%는 재무적 투자자(F1)들이 인수한다.경영승계는 김일환 대표가 그대로 유지한다.한편, 발맥스기술은 초음파 유량계 관련 기술에서 세계 최고 수준의 정확도를 보유한 기업으로액화천연가스(LNG) 관련 연료
Smiley face

댓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