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32년만 연대 명예졸업 조현상 효성 부회장 “남을 위하는 용기를 갖자

바로가기
바로가기
효성그룹은 조현상 부회장이 2022년 연세대학교 학위수여식에서 입학 32년만에 명예 졸업증서를 받고, 3058명의 졸업생들에게 축하와 격려의 메시지를 전했다고 26일 밝혔다.조 부회장은 졸업생들에게 세가지 메시지 “꿈과 비전을 세우고 악착같이 매 순간 최선을 다하자”, “도전과 실패를 마음껏 즐기자”, “값진 경험과 열정을 남을 위해 쓸 수 있는 용기를 갖자”고 강조했다.조현상 부회장은 연세대학교 교육학과에 재학중이던 1991년, 교환학생으로 미 브라운 대학으로 떠났다.조 부회장은 “학점을 다 인정받지 못하고 많은 학업량에 부딪쳐
Smiley face

댓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