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CEO 라운지] ‘이재용 회장’ 승진...‘3세 경영 시대’ 도래

[CEONEWS=이주형 기자]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10년 만에 ‘부회장’ 직함을 떼고, 회장에 등극했다. 이를 통해 정의선 현대자동차그룹 회장, 구광모 LG 회장 등과 더불어 본격적인 ‘3세 경영 시대’가 도래했다. 삼성전자는 27일 이사회를 열어 이 회장의 회장 승진을 의결했다고 전했다. 이날 이사회는 3분기 경영실적을 확인하는 자리였지만, 이 회장의 회장 취임 안건도 함께 논의됐다. 이 회장은 지난 1991년 삼성전자에 입사해, 2012년 부회장에 취임했다. 입사 년수부터 회장 승진까지 걸린 시간을 따지면 무려 31년 만이다. 아울러 이건희 회장이 사망한 지 2년 만이기도 하다. 이 회장은 회장 승진과 더불어 업계에서는 '.......

바로가기: C&C미디어그룹 공식 블로그 https://ift.tt/tJMlCRK
https://ift.tt/597I4oa

댓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