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CEO 라운지] 5대 시중은행 ‘횡령 사고’ 크게 질타

[CEONEWS=이주형 기자] 5대 시중은행이 정무위 국감에서 시중은행의 횡령에 대해 크게 질타당했다. 지난 10월 11일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정무위원회의 금융감독원 국정감사에서 이복현 금융감독원장을 비롯해 진옥동 신한은행장·박성호 하나은행장·이재근 KB국민은행장·이원덕 우리은행장 등 4대 시중은행장이 증인으로 출석했다. 권준학 NH농협은행장은 불출석했는데, 회의에 앞서 농협은행 측 증인으로 채택된 임동순 농협은행 수석부행장의 증인 출석 안건이 통과돼, 권 은행장의 자리를 대신했다. 이날 이복현 금융위원장은 모두발언을 통해 “최근 금융권에 대한 국민의 시각은 여전히 좋지 않다”면서 “국민의 신뢰를 저해하는 금융.......

바로가기: C&C미디어그룹 공식 블로그 https://ift.tt/JEFVh3M
https://ift.tt/j9Jrdk7

댓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