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대구직물업계 수입사 선호 자성

바로가기
바로가기
극한 위기상황에 몰린 대구 섬유산업의 위기극복을 위한 해법중의 하나로 지역 섬유업계의 수입사 선호도의 경계령이 제기됐다.지금과 같은 수입사 범람으로 국내 화섬산업이 붕괴되면 결국 대구 직물업계가 가격폭등, 납기지연 등의 직격탄을 맞을 것은 불을 보듯 뻔하다는 이유있는 지적이다.대구경북섬유산업연합회(회장 조정문)가 지난 8일 DTC 2층 세미나실에서 열린 ‘지역 섬유산업 지속화와 발전방향 모색을 위한 토론회’에서 업계와 단체, 연구소 대표로 참여한 패널들은 “지금과 같은 국내 제·편직 업체들의 수입사 선호도가 지속되면 향후 2~3년내
Smiley face

댓글 없음